댓글 0조회 수 12934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http://i.imgur.com/6MOxAvU.jpg


내 사랑하는 아들딸들아...

언젠가 우리가 늙어 약하고

지저분해지거든 인내를 가지고 우리를 이해해 다오..

 

늙어서 우리가 음식을 흘리면서 먹거나

옷을 더럽히고 옷도 잘 입지 못하게 되면

네가 어렸을 적 우리가 먹이고 입히던

그 시간들을 떠 올리면서 미안하지만

우리의 모습을 조금만 참고 받아다오...

 

늙어서 우리가 말을 할 때 했던 말을 하고 또 하더라도

말하는 중간에 못하게 하지 말고 끝까지 들어주면 좋겠다.

 

네가 어렸을 때 좋아하고 듣고 싶어 했던 이야기를

네가 잠이 들 때까지

셀 수 없이 되풀이하면서 들려주지 않았니?

 

훗날에 혹시 우리가 목욕하는 것을 싫어하면

우리를 너무 부끄럽게 하거나 나무라지 말아다오.

수없이 핑계를 대면서 목욕을 하지 않으려고 도망을 치던 너를

목욕시키려고 따라다니던 우리의 모습을 기억하고 있니?

 

혹시 우리가 새로 나온 기술을 모르고 무심 하거든

전 세계에 연결되어 있는 웹사이트를 통하여

그 방법을 우리에게 가르쳐다오.

 

우리는 네게 얼마나 많은 것을 가르쳐 주었는지 아느냐?

상하지 않은 음식을 먹는 법, 옷을 어울리게 잘 입는 법,

너의 권리를 주장하는 방법등..

 

점점 기억력이 약해진 우리가 무언가를 자주 잊어버리거나

말이 막혀 대화가 잘 안될 때면

기억하는데 필요한 시간을 좀 내어주지 않겠니?

그래도 혹시 우리가 기억을 못해내더라도

너무 염려하지는 말아다오.

 

왜냐하면 그때 우리에 가장 소중한 것은 너와의 대화가 아니라

우리가 너와 함께 있다는 것이고

우리의 말을 들어주는 네가 있다는 것이 중요하기 때문이란다.

 

또 우리가 먹기 싫어하거든

우리에게 억지로 먹이려고 하지 말아다오.

언제 먹어야 하는지 혹은 먹지 말아야 하는지는

우리가 잘 알고 있단다.

 

다리가 힘이 없고 쇠약하여 우리가 잘 걷지 못하거든

지팡이를 짚지 않고도 걷는 것이 위험하지 않게 도와줄 수 있니?

 

네가 뒤뚱거리며 처음 걸음마를 배울 때 우리가 네게 한 것처럼

네 손을 우리에게 빌려다오.

그리고 언젠가 나중에 우리가 더 이상 살고 싶지 않다고 말하면

우리에게 화내지 말아다오.

너도 언젠가는 우리를 이해하게 될테니 말이다.

 

노인이 된 우리의 나이는 그냥 단순히 살아온 것을

이야기 하는 것이 아니라

우리가 어떻게 생존해 있는가를 말하고 있음을 이해해 다오.

 

비록 우리가 너를 키우면서 많은 실수를 했어도

우리는 부모로서 줄 수 있는 가장 좋은 것들과

부모로서 보여줄 수 있는 가장 좋은 삶을 너에게 보여주려고

최선을 다했다는 것을 언젠가는 너도 깨닫게 될 것이다.

 

사랑한다..

 

내 사랑하는 아들딸들아 -

네가 어디에 있든지 무었을 하든지

너를 사랑하고 너의 모든 것을 사랑한단다
  

 

 

 

 


자유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어느 부모가 자식에게 쓴 편지|  image [레벨:11]삼정 2015.04.10 12934
21 파도를 훔친 바다   [레벨:11]삼정 2011.12.08 13355
20 자신의 컴퓨터가 남자인지 여자인지 구별하는방법   [레벨:11]삼정 2011.01.09 12646
19 즐거운 추석 보내세요   [레벨:11]삼정 2010.09.23 12672
18 이렇게 사시면 ...의사들 굶어요  fileimage [레벨:11]삼정 2010.09.11 12646
17 추억의 스잔나   [레벨:11]삼정 2010.05.29 11610
16 추억의 음악   [레벨:11]삼정 2010.05.29 11599
15 택배 싸게 보내는 법   [레벨:11]삼정 2010.01.22 12647
14 떡실신.....펌글   [레벨:11]삼정 2009.03.19 11619
13 성탄절(聖誕節)이 아니라 성탄일(聖誕日)입니다.   [레벨:11]삼정 2008.12.23 11539
12 구글지도 테스트   [레벨:11]삼정 2008.12.01 11624
11 ♣ 가을 바람 편지 ♣  fileimage [레벨:11]삼정 2008.11.14 12073
10 국내가요 저작권 주요 단속대상   [레벨:11]삼정 2008.11.02 12604
9 화장실 변기 뚜껑,꼭 내리고 물내리세요!   suny 2008.10.31 12442
8 시월의 마지막 날이군요....   [레벨:11]삼정 2008.10.31 11567
7 많이 배웠다고 세상일이 뜻대로 풀리는건 아니다  image [레벨:11]삼정 2008.10.26 11533
6 술한잔에~~사랑타령  fileimage [레벨:11]삼정 2008.10.25 11533
5 진정 아름다운 사람   [레벨:11]삼정 2008.10.25 11498
4 해운대에서,,,,,   [레벨:11]삼정 2008.10.25 12301
3 오시는 길   [레벨:11]삼정 2008.10.25 11506
Board Pagination ‹ Prev 1 2 Next ›
/ 2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