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0조회 수 12762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수정 삭제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수정 삭제
‘대변 후에 변기 뚜껑을 열고 물을 내리면 세균이 공중으로 확산된다’

수명연장 프로젝트 SBS ‘김용만의 엑스레이’가 이 같은 사실을 전해 시청자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21일 첫 방송에 따르면 대변 후 물을 내릴 때는 꼭 변기 뚜껑을 닫아야 한다.

변기 뚜껑을 열어둔 채 물을 내리면 화장실 전역에 세균이 퍼지기 때문이다.

방송은 미국의 저명한 세균박사 필립티어노 교수 역시 그 같은 주장을 했다고 전했다.

필립티어노 교수의 주장에 의하면 변기 물을 내릴 때 대변의 세균이 물과 함께 분무되어

공중으로 6m 이상 날아가 바닥으로 내려앉는다.

제작진은 실험에 들어갔다. 초고속 카메라로 변기물을 내릴 때를 포착했다.

물을 내리자 구멍에서 나온 물과 고여 있던 물이 부딪쳐 물방울이 튀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또한 튀는 높이 또한 상당했다.

이어 이 물방울 속 세균들이 인체에 유해하다고 전문가들은 입을 모았다.

대변 속에는 100여종의 세균이 존재하는데 면역력이 약한 경우 이 같은 세균에 노출됐을 때

2차 세균 감염으로 인한 피부염 유발이나 장티푸스, 콜레라 등 다양한 질병을 유발한다는 의견이었다.

한편 화장실 문화시민연대의 표혜령 대표는 “UN세계 보건 자료에 따르면 매년 세계 인구의

200만명이 화장실의 세균감염으로 사망한다”고 밝혀 충격을 줬다.

마지막으로 서울대 화학과 신석민 교수는 “변기의 물방울은 바닥에 떨어지지만 작은 세균은

공기 중에 남게 되 집안 곳곳으로 확산 될 수 있다”면서 “대변 후 반드시 변기 뚜껑을 닫고

물을 내려야 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자유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2 어느 부모가 자식에게 쓴 편지|  image [레벨:11]삼정 2015.04.10 13276
21 파도를 훔친 바다   [레벨:11]삼정 2011.12.08 13718
20 자신의 컴퓨터가 남자인지 여자인지 구별하는방법   [레벨:11]삼정 2011.01.09 12996
19 즐거운 추석 보내세요   [레벨:11]삼정 2010.09.23 13047
18 이렇게 사시면 ...의사들 굶어요  fileimage [레벨:11]삼정 2010.09.11 13029
17 추억의 스잔나   [레벨:11]삼정 2010.05.29 11940
16 추억의 음악   [레벨:11]삼정 2010.05.29 11917
15 택배 싸게 보내는 법   [레벨:11]삼정 2010.01.22 12957
14 떡실신.....펌글   [레벨:11]삼정 2009.03.19 11929
13 성탄절(聖誕節)이 아니라 성탄일(聖誕日)입니다.   [레벨:11]삼정 2008.12.23 11856
12 구글지도 테스트   [레벨:11]삼정 2008.12.01 11941
11 ♣ 가을 바람 편지 ♣  fileimage [레벨:11]삼정 2008.11.14 12399
10 국내가요 저작권 주요 단속대상   [레벨:11]삼정 2008.11.02 12988
» 화장실 변기 뚜껑,꼭 내리고 물내리세요!   suny 2008.10.31 12762
8 시월의 마지막 날이군요....   [레벨:11]삼정 2008.10.31 11880
7 많이 배웠다고 세상일이 뜻대로 풀리는건 아니다  image [레벨:11]삼정 2008.10.26 11875
6 술한잔에~~사랑타령  fileimage [레벨:11]삼정 2008.10.25 11814
5 진정 아름다운 사람   [레벨:11]삼정 2008.10.25 11772
4 해운대에서,,,,,   [레벨:11]삼정 2008.10.25 12596
3 오시는 길   [레벨:11]삼정 2008.10.25 11766
Board Pagination ‹ Prev 1 2 Next ›
/ 2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